로고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30대 그룹 신규 사외이사에 검찰 출신↑

- 관료출신 신규 사외이사 4명 중 1명 검찰 출신
- 여성 사외이사 비중 자본시장법 시행 이후 18% 돌파

박주근 기자 | 기사입력 2023/05/09 [07:56]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30대 그룹 신규 사외이사에 검찰 출신↑

- 관료출신 신규 사외이사 4명 중 1명 검찰 출신
- 여성 사외이사 비중 자본시장법 시행 이후 18% 돌파

박주근 기자 | 입력 : 2023/05/09 [07:56]

▲ [국내 30대그룹들의 2023년 신규사외이사들의 경력 분포 현황. 출처:리더스인덱스]  


[리더스팩트 박주근 기자] 국내 30대 그룹들이 올해 주주총회에서 신규로 선임한 사외이사 중 관료 출신이 34.0%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윤석열 정부 출범 1년이 지난 시점에 그동안 학계 출신 비중이 더 높았으나 관료 출신 비중이 더 높은 역전 현상이 나타났다. 재계 출신 이력을 가진 신규 사외이사들이 큰 폭으로 상승해 권력형 방패막이 사외이사와 기업 전문가형 사외이사들의 비중이 증가한 것으로 해석된다. 

 

  관료 출신 사외이사 중에서는 검찰 출신이 지난 해에 이어 가장 많았고 국세청, 사법부 공정위 출신 순인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기업분석연구소(대표 박주근)가 국내 30대 그룹 중 사업보고서를 제출하는 219개 기업의 올해 정기 주주총회에서 신규 사외이사가 된 147명의 출신 이력을 조사한 결과, 34.0%(50명)가 관료 출신으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30.5%에 비해 3.5%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지난 해 31.7%의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던 학계 출신은 올해 25.9%(38명)으로 5.8%포인트 감소했다. 반면 지난 해 6.0% 불과했던 재계 출신 사외이사들이 대거 임용되면서 21.8%(32명)의 비중으로 15.8%포인트나 증가했다. 

 

  신규 선임 된 관료 출신 사외이사 가운데 검찰 출신은 12명으로 관료 출신 50명 중 24.0%의 비중을 차지했다. 이번에 선임된 대표적인 검찰 출신 사외이사들로는 문무일 전 검찰총장이 삼성SDS 사외이사에 선임되었다. 한화시스템과 한진은 윤석열 대통령의 사법연수원 동기이자 검찰총장일 때 대검찰청 차장검사를 차례로 지낸 구본선 변호사를 사외이사에 선임했다. 롯데케미칼과 현대건설기계는 차경환 전 수원지검장(겸직)을 고려아연은 권순범 전 대구고검장을 사외이사에 선임했다. 고려아연은 권순범 전 대구고검장을 현대위아는 이동렬 전 서울서부지검장을 신규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신세계 그룹의 계열사인 이마트와 광주신세계는 이상호 전 대전지검장과 이건리 전 창원지검을 사외이사에 신규로 선임했다. 

  관료 출신 사외이사 비중이 다음으로 많은 기관은 국세청으로 14.9%(7명)이 신규 사외이사로 전직 국세청 고위직이 선임되었다. 7곳 중 3곳은 현대그린푸드(임경구 전 국세청조사국장), 현대리바트(유재철 전 중부지방국세청장), 현대이지웰(정현철 전 잠실세무서장) 등 현대백화점 그룹 계열사인 것으로 나타났다. 

▲ [국내 30대 그룹들의 2023년 신규사외이사들 중 관료출신 50명의 경력 분포 출처:리더스인덱스]

 

 다음으로 법원(판사) 출신이 12.8%(6명)로 많았으며 공정거래위원회가 8.5%(4명)으로 다음을 이었다. 이들이 근무했던 기관은 기업 경영에 직접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는 사법 혹은 규제 기관이다.

 

  그룹별 보면 영풍그룹이 신규 사외이사 3명 모두를 관료 출신으로 선임했으며 신세계 그룹은 신규 선임 사외이사 10명 중 8명이 관료 출신이었으며 현대백화점 그룹은 신규 사외이사 8명 중 6명이 관료 출신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신규로 선임 된 사외이사 중 여성은 27명으로 18.4%를 차지했다. 이로써 30대 그룹 사외이사 767명 중 여성 사외이사는 141명으로 지난 해 119명에 비해 22명 증가하며 여성 사외이사들의 비중도 15.1%에서 18.4%로 3.3%포인트 증가했다. 여성 사외이사들의 경력은 학계가 44.7%(63명)으로 가장 높았고 관료출신이 17.0%(24명), 재계출신 16.3%(23명), 법조출신 10.6%(15명) 순이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심층기획
메인사진
30대 그룹 AI 전문 임원 전년 대비 2배 증가...LG그룹 1위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