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오세훈 시장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 ‘일상혁명’ 비전 제시

1일 (월) '민선 8기 2주년 기자간담회' 개최, 2년간 시정 성과 및 남은 임기 시정 방향성 발표
특별함이 일상되는 서울 조성… 서울시 정책 넘어 대한민국 뉴노멀, 글로벌 스탠다드 될 것
오 시장, “일상 평온함 누리며 미래 기대할 수 있는 사회조성, 포용·번영정신으로 일상혁명 이어나갈 것”

전영순 기자 | 기사입력 2024/07/02 [09:34]

오세훈 시장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 ‘일상혁명’ 비전 제시

1일 (월) '민선 8기 2주년 기자간담회' 개최, 2년간 시정 성과 및 남은 임기 시정 방향성 발표
특별함이 일상되는 서울 조성… 서울시 정책 넘어 대한민국 뉴노멀, 글로벌 스탠다드 될 것
오 시장, “일상 평온함 누리며 미래 기대할 수 있는 사회조성, 포용·번영정신으로 일상혁명 이어나갈 것”

전영순 기자 | 입력 : 2024/07/02 [09:34]

▲ 취임2주년 기자간담회-오세훈 시장 [사진=서울시]  ©


[리더스팩트 전영순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은 국민의 삶을 바꾸는 것은 거대한 프로젝트나 시설물이 아니다라며 누구나 어디서나 차별 없이 매일 누릴 수 있는 일상의 변화를 축적하는 소프트웨어의 혁신이 한 사람의 삶을 바꾸고, 성장시킬 수 있으며 이것이 바로 일상혁명’”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의 2년은 더 놀라운 일상의 변화들로 채워나가는 특별함이 일상이 되는 서울을 만들어 가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오 시장은 71() 오전 10시 서울시청 본관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린민선 8기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에서 지난 2년간의 시정 성과와 남은 임기 시정 비전과 방향성을 발표했다.

 

간담회에서 오 시장은 지난 2년간의 임기는 서울시정 핵심 철학인 동행매력양대 축의 기틀을 다지고 공감과 디테일을 더한 정책 추진을 통해 시민 삶을 변화시키고 감동을 주기 위해 달려온 시간이었다고 소회를 전했다.

 

그 결과 기후동행카드, 손목닥터9988, 서울국제정원박람회 등 100, 밀리언셀러 정책들이 탄생했고 시민의 일상과 생활 수준을 한 단계 높이는 시민 밀착형 소프트웨어 혁신이 시정 곳곳에서 이루어졌다고 덧붙였다.

 

이어 민선 8기 후반기 시정은 시민의 삶을 바꿀 수 있는 일상 혁명을 이어가며 특별함이 일상이 되는 서울을 넘어 특별함이 일상이 되는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비전을 제시했다.

 

아울러 서울시 정책이 서울을 넘어 대한민국 뉴노멀,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스탠다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첫째, 일상의 행복을 누리는데 차별이 없도록 우리 사회 불평등 해소를 위한 해법을 서울시가 제시한다. 안심소득과 서울런을 통해 지속가능한 복지 표준을 정립하고 동행버스, 넥스트 로컬, 골드시티, 손목닥터9988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나간다.

 

둘째, 기후 약자를 생각하는 교통체계 혁신으로 미래형 도시로의 전환을 완성한다. 무제한 대중교통 이용은 물론 실질적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입증된 기후동행카드는 더 진화시키고, 자율주행버스는 확대한다.

 

셋째, 아이 낳을 결심을 하는 대한민국을 만들어나간다. 신혼부부 주거 안정을 최우선 과제로 주택을 지속적으로 공급하고 탄생 축하가 일상이 되는 서울을 조성한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지난 2년간 동행·매력특별시 조성을 위해 현장에서 발로 뛴 5급 이하 직원 30여명도 참석해 그간의 소회를 공유했다.

 

오 시장은 정책과 사업 기획 단계부터 현장을 챙기는 것까지 익숙하게 해내는 자랑스러운 공무원들이 서울시정에서 아주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손목닥터 9988(시민건강국 스마트건강과 이은결 주무관) 쉬엄쉬엄 한강 3종 축제(관광체육국 체육진흥과 양윤미 주무관) 장기전세주택2(주택정책실 주택정책과 우성탁 주거안심총괄팀장) 담당자 등이 참석했다.

 

마지막으로 오세훈 서울시장은 오세훈이 꿈꾸는 사회는 어디에 살든, 어떤 일을 하든 누구나 일상의 평온함을 누리며, 미래를 기대할 수 있는 사회라며 불평등과 격차의 벽을 낮추고 모두를 함께 성장시키는 포용과 번영의 정신인 동행과 매력을 기반으로 앞으로도 서울의 일상 혁명을 이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 [사진=서울시]  ©

 

▲ [사진=서울시]  ©



  • 도배방지 이미지

심층기획
메인사진
대기업 집단 상장사 상반기 시총 SK그룹 증가액 1위
1/3